'강철부대' 김희철, "츄를 한 손으로 드는 거야"
'강철부대' 김희철, "츄를 한 손으로 드는 거야"
  • 임다영 기자
  • 승인 2021.03.29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난도 3단계 미션 등장! 전략분석팀 기함한 이유?
김희철 “츄를 한 손으로 드는 거야” 상상 초월 대결에 기대감UP
UDT 김상욱 “내가 올라가겠는데?”, 특전사 박도현 “자신 있습니다”
강철부대원 승부욕 폭발시킨 제2라운드 미션은 무엇?
(사진) =
(사진) = SKY, 채널A 제공

 

(서울=파이낸셜리더스) 임다영 기자 = 고난도 3단계 미션에 도전한 강철부대원들의 모습이 포착됐다.

30일(내일) 밤 10시 30분 방송되는 SKY와 채널A의 예능프로그램 ‘강철부대’(연출 이원웅 / 제작 SKY, 채널A) 2회에서는 한시도 긴장을 놓을 수 없는 ‘리얼 특수부대’ 예비역들의 대격돌이 펼쳐진다. 

칼바람이 부는 동해의 모래사장을 배경으로 제2라운드 미션이 공개된다. 스피드와 극강의 체력을 동시에 요구하는 대결 종목이 베일을 벗자, 전략분석팀은 충격에 빠진다고. 김희철은 “츄를 한 손으로 드는 거야”라며 경악하고 출연진 전원 말을 잇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반면, 고난도 종목과 마주한 강철부대원들은 살갗이 아릴 정도의 추위에도 자신감이 한껏 치솟는다. UDT(해군특수전전단)의 김상욱은 “내가 올라가겠는데?”라며 승리를 예감하고, 특전사(육군특수전사령부)의 박도현은 “자신 있습니다”라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편 ‘강철부대’가 공개한 스틸에서는 치열한 대결을 벌이는 강철부대원들의 모습이 담겨 있어 본방사수를 부르고 있다. 한눈에 보기에도 거대한 타이어를 짊어지고 있는가 하면, 후방포복으로 철조망을 지나고 있어 불꽃 튀는 대결을 예고하고 있다. 

채널A의 이원웅 PD는 “1회 참호격투에서 좋은 모습을 보이거나 아쉽게 탈락한 인원들이 차후의 미션에서 정반대의 퍼포먼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극한의 미션을 어떻게 극복하는지 지켜보시면 좋을 것”이라고 밝혀 본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SKY와 채널A가 공동제작하는 예능프로그램 ‘강철부대’는 30일(내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 191 (D.B.M빌딩) 601호
  • 대표전화 : 02-6925-0437~8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지혜
  • 법인명 : 파이낸셜리더스신문
  • 제호 : 파이낸셜리더스(Financial Leaders)
  • 등록번호 : 서울 다 10890
  • 등록일 : 2014-08-28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겸 편집인 : 전병호
  • 파이낸셜리더스(Financial Leader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리더스(Financial Leader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bh8601@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