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자신의 소비 성향 알 수 있는 ‘소BTI’ 서비스 개시
신한카드, 자신의 소비 성향 알 수 있는 ‘소BTI’ 서비스 개시
  • 김주영 기자
  • 승인 2022.02.17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고객들의 소비 특성을 구분한 ‘소BTI(소비+MBTI)’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신한카드 소BTI는 MBTI의 체계를 활용해 소비유형을 △장소 △방식 △우선순위 △가치기준 등 4가지 카테고리로 구분하고, 이에 따른 8개 유형을 도출해냈다.

8개 유형은 △소비 장소에 따라 ‘외부/원거리 E (Extraversion)’-‘집 근처 I (Introversion)’ △소비 방식에 따라 ‘오프라인/체험형 S (Sensing)’-‘온라인 N (iNtuition)’ △소비 우선순위에 따라 ‘사고적/나를 위한 T (Thinking)’-‘감정적/우리를 위한 F (Feeling)’ △소비 가치기준에 따라 ‘계획 J (Judging)’-‘유행 선호 P (Perceiving)’로 나뉜다.

먼저 E형은 다양한 여가 생활을 즐기며 여행·캠핑·항공업종 소비가 많고, I형은 집 주변에서 소비 대부분이 이뤄지며 배달·구독·인테리어 업종에서 이뤄진다는 특성이 있다.

S형은 백화점·마트·전시회 등 직접 체험형 소비가 많고, N형은 디지털 친숙도 및 숙련도가 높고 온라인 소비 비중이 높으며, T형은 독서·운동·학원·미용 등 자신의 내외면 성장을 위한 소비가 많다. F형은 더 나은 사회를 위한 기부나 전기차 등의 신념 있는 소비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난다.

P형은 오늘의 나를 위해 호캉스나 맛집 등 유행을 따라가는 소비가 많은 반면, J형은 철저한 비교를 통해 가성비를 따지며 체크카드·소액투자·혜택이 많은 카드를 사용하는 성향을 보인다.

MBTI의 8개 유형은 상호배타적 성격의 구분이지만, 신한카드 소BTI는 소비 성향에 따라 어떤 지표에 해당할 가능성이 높다는 의미이며 상호배타적이지는 않다.

예를 들어 E형의 성향이 높게 나타난 고객들이 배달이나 인테리어 업종에서 카드 사용액이 거의 없다는 것을 의미하지는 않는다는 것이다.

신한카드는 유의미한 소비데이터를 보유한 고객을 대상으로 8개 유형을 조합해 16가지 성향으로 분류하고 각 성향의 특징을 담은 이름을 붙였다.

예를 들어 활동 반경이 넓고(E), 체험형 오프라인 소비(S)를 하며 나를 가꾸는데 투자(T)하며 유행을 즐기는(P) 특성이 있는 ESTP의 경우 ‘온 유행에 탑승하는 홍대병 힙스터’로 이름 붙였다. 홍대병 힙스터는 분석 대상 고객 중 10%를 차지해 가장 높은 비중을 기록한 것은 물론, 20대가 32.6%, 30대가 31%를 차지해 MZ세대의 비중이 높다는 특징도 있다.

또한 MZ세대 고객들은 다른 세대 고객들에 비해 8개 유형 산출 비중이 23.6%p 높아 상대적으로 뚜렷한 소비 성향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유의미한 소비 패턴을 보여 어떤 유형에 해당하는 것으로 나타난 비중이 MZ세대는 85.2%였지만 다른 세대는 61.6%를 기록한 것이다.

신한카드 소BTI는 신한 pLay 앱의 ‘pLay&’ 페이지에서 경험할 수 있다. 소비 행태에 대한 질문지와 신한카드 빅데이터를 활용해 고객 본인의 소비 성향을 파악하는 서비스를 먼저 시작하고, 향후 보조지표인 질문지 없이 고객의 소비 데이터만으로 소비 성향과 그 성향 내에서 어느 정도 레벨에 있는지까지 확인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고도화할 예정이다.

한편 신한카드는 출시 기념 이벤트로 ‘소BTI 신춘문예’를 3월 15일까지 진행한다. 소BTI 특성을 담은 주제어인 외식·배달·백화점·온라인 쇼핑·자기관리·돈쭐·플렉스 등이나 소비 관련 자유주제로 짧은 글짓기를 하면, 참가자 전원에게 100마이신한포인트를 증정한다. 심사를 거쳐 당선되면 Z플립3, 다이슨 에어랩, 비스포크 등의 경품도 받을 수 있다.

신한카드는 기존 고객 분류가 연령대·성별 등으로 한정됐던 것에 비해 실제 소비 성향에 따라 16개 성향으로 나눌 수 있는 특징이 있다며, 향후 소비 분석 서비스 제공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상대적 취향 비교를 위한 스코어를 개발해 그에 따라 고객 서비스를 달리하는 등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이 지향하는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 191 (D.B.M빌딩) 601호
  • 대표전화 : 02-6925-0437~8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아영
  • 법인명 : 엠지엠그룹(주)
  • 제호 : 파이낸셜리더스(Financial Leaders)
  • 등록번호 : 서울 다 10890
  • 등록일 : 2014-08-28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겸 편집인 : 전병호
  • 파이낸셜리더스(Financial Leader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파이낸셜리더스(Financial Leader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bh8601@naver.com
ND소프트
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